extraterrestrial alfie

intercept course to my life

Total 115519, Today 2, Yesterday 1

| 키로그 | 위치로그 | 이웃로그 | 방명록                                                       관리자모드

검색

L군(라군)이 뉴멕시코 앨버커키로 떠난 후, 내 메신저 대화명은 [i miss L군♡]이 되었다. 대화명을 바꿔놓고 수하냥과 함께 즐겁게(?) L군을 그리워하고 있었는데... 회사 사람들이 다들 이러는 거다. 'L군이 그립긴 그립겠어요'

...아니, 이 사람들이 L군을 어찌 알고!?!?

... 우리 회사 사람들 모두 얼마 전에 사표를 낸 이 모 아저씨(원래 알던 친구인 데다가 날 이 회사로 끌고 온 장본인)를 그리워한다고 생각했던 거다.;;; 그래서 대화명 뒤에 [참고로 L군은 남자 아님, 이씨 아님;;]이라고 써놨더니... 그럼 L군이 이 모 아저씨가 아니면 대체 누구냐고들 난리다.

...어쩌라고!!!

뭐, 이 모 아저씨도 보고싶긴 하지만... L군이 더 보고싶다. L군 미쓔~♡
07/04/15 13:09 R X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alfie 07/04/15 20:14X
ㅇㅇ
Lagoon 07/04/16 22:53 R X
비화;;;; I miss you, too ~♡
alfie 07/04/18 11:32X
얼른 돌아오셈~♡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이전 목록]   [1] ... [118][119][120][121][122][123][124][125][126] ... [218]   [다음 목록]

분류 전체보기
things
life
food
articles


날짜별 글 보관함


달력

<<   2019 Oct   >>
S M T W T F S
2930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12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링크 사이트

Powered by Tattertools, Designed by Blogagor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