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terrestrial alfie

intercept course to my life

Total 115493, Today 2, Yesterday 1

| 키로그 | 위치로그 | 이웃로그 | 방명록                                                       관리자모드

검색

어디선가 봤다가 찾아보니 정말 많은 블로그에 올라와 있다.
트랙백을 어디 남기기도 애매해서 그냥 생략. -ㄴ-;;;

1.화장실에 갈 때는 아무리 급해도 신문이나 잡지나 책을 꼭 챙긴다.
- Yes. 주로 만화책을 선호한다. 일단 한 번 본 거니까... 아무 때나 부담 없이 책장을 넘길 수 있음.

2. 피치 못해 화장실에 읽을거리를 챙겨가지 못했을 때는, 볼 일을 보면서 주변에 보이는 활자들을 꼼꼼이 읽는다.
- Yes. 심심해서 치약이라든가, 비누 포장지도 읽어본 적이 있다.

3. 친척들이 사는 시골에 내려갔을 때 마땅히 읽을 게 없어 "축산신문" 이나 농약 사용설명서를 20분 이상 읽어본 적이 있다.
- Yes. 뭔가 책이 없는 곳은 조금 불안하다.

4. 신문을 광고(와 신문 사이에 끼여있는 광고지)와 주식시세를 포함해서 1면부터 끝까지 다 읽어본 적이 있다. 
- No. 보고 싶은 것만 골라 본다.

5. 대형서점에 한 번 가면 평균 3시간 이상 서 있는다.
- No. 사람 많아서 싫다.

6. 책 냄새를 좋아하고 5가지 이상의 책 냄새를 구별할 수 있다.
- No. 책 냄새는 좋지만, 너무 오래된 책은 재채기 나온다. 전공이 문헌정보학이었지만 도서관에 가서도 책 냄새를 구별하진 못했다.

7. 지하철이나 버스를 탔을때는 주로 신문이나 잡지나 책을 읽는다.
- No. 멀미난다.

8. 집을 떠나게 되면 (예:피서갈 때, MT갈 때) 꼭 책이나 잡지 한 권 이상을 가방에 챙긴다.
- Yes. 챙기지 않으면 좀 심심하다.

9. 책값이 비싸서 망설여본 적이 없다. 책값은 아무리 비싸도 아깝지 않다.
- No. 망설여본 적이 있다. 다른 것보다 책을 우선하긴 하지만, 아무리 비싸도 아까울 정도는 아니다.

10. 나는 서핑 중독 증세도 있다.
- Yes. 있다. 인터넷 안 되면 미칠 것 같다.

11. 하지만 채팅보다는 주로 눈팅을 선호한다.
- No. 둘 다 좋지만, 상황에 따라 다르다.

12. 책을 도저히 놓을 수 없어 약속시간에 늦을 때가 종종 있다.
- No. 책을 도저히 놓을 수 없어서 늦게 잔 적은 많다.

13. 학교에서 수업시간에 선생님 몰래 책을 읽은 적이 있다.
- Yes. 많다.

14. 학교 도서관 사서 선생님과 알고 지냈다. (단, 학교 도서관이 없었던, 또는 사서 선생님이 없었던 불행한 학창시절을 보낸 이들은 공공 도서관 사서나 서점 주인도 됨.)
- No. 초/중/고엔 도서관이 없었고, 대학교 땐 도서관과 매우 밀접하게 지냈지만(전공 때문이라기 보다는 그냥 책을 읽기 위해서) 사서와 친하게 지내진 않았다. (참고로 나 사서 자격증 있다)

15. 맞춤법에 민감하다. (예를 들어 "찌개"를 "찌게" 라고 쓴 식당에 들어가면 불편해진다.)
- Yes. 민감하다. 한글 어렵다. 한글 맞춤법 제대로 쓰고 싶다.

16. 혼자 식사할 때는 책이나 신문을 보면서 밥을 먹는다. 결국 찌개는 식고 밥은 딱딱해진다.
- No. 요즘은 드라마 보면서 밥 먹는다.

17. 밤에 불빛이 밖으로 새나가지 못하게 이불을 둘러쓰고 몰래 책을 본 적이 있다.
- No. 불편하게 왜 그러고 볼까. 그냥 편하게 읽는다.

18. 고3 때는 집에서 나 때문에 신문을 끊었다. (논술 세대는 제외)
- No. 책은 좋지만 신문을 썩 좋아하진 않는다.

19. 시험 전날 딴 책을 보느라 밤을 새거나, 책을 읽느라 숙제를 못해간 적이 있다.
- Yes. 있다.

20. 플랫폼에 걸린 지하철 노선도는 아무리 오래 봐도 재미있다.
- No. 가끔 보면 재미있다. 지하철 노선도보다는 지도가 더 재미있다.

4개 이하는 활자와 거리가 멀고,
5~12개는 정상이고,
13~15개는 활자 중독이며,
16개 이상은 중증이라는데...

난 8개다. 난 정상이다!
suha 06/05/17 09:38 R X
저는 9개 정상.
여우사랑님의 결과가 궁금해집니다 :)
alfie 06/05/18 00:21X
저도 궁금합니다. :)
여우사랑 06/05/18 16:38X
우훗~ 가서 보셈 ^^
옐리 06/05/17 12:56 R X
7개.
7번하고 10번은 알피님 답변 완전 공감 ^^
깔깔 웃었심 히히
alfie 06/05/18 00:21X
잇힝 >_<
suha 06/05/18 18:35X
저두 7,10 공감 ㅎㅎ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이전 목록]   [1] ... [175][176][177][178][179][180][181][182][183] ... [218]   [다음 목록]

분류 전체보기
things
life
food
articles


날짜별 글 보관함


달력

<<   2019 Sep   >>
S M T W T F S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12345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jason aldean tickets


링크 사이트

Powered by Tattertools, Designed by Blogagora.com